기사 메일전송
추미애 법무장관 문대통령에 사의 전격 표명
  • 편집국
  • 등록 2020-12-17 08:39:04

기사수정
  • 국정을 갈등 분열로 이끈 책임 물어야

 

  추미애 법무장관 문대통령에 사의 전격 표명 

 

 국정을 갈등 분열로 이끈 책임 물어야 

 

    윤석열 찍새역할 여기까지, 소기의 목적 달성한 법무부 추미애 사의, 수용하는 문재인대통령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6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한 사실이 공개된 직후 "산산조각이 나더라도 공명정대한 세상을 위한 꿈이었다"라며 소회를 밝히는 짧은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추 장관은 이날 저녁 "모든 것을 바친다 했는데도 아직도 조각으로 남아 있다산산조각이 나더라도 공명정대한 세상을 향한 꿈이었다"며 "조각도 온전함과 일체로 여전히 함께하고 있다"고 적었다.

이에 대해 추 장관이 말한 '공명정대한 세상'은 검찰개혁을 뜻하며이를 완수하지 못하고 물러나게 된 아쉬움을 나타낸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추 장관은 이어 "하얗게 밤을 지새운 국민 여러분께 바친다"며 정호승 시인의 '산산조각'이란 시를 올린 뒤 "사랑한다존경한다"고 적었다.

 

추 장관은 이날 오후 문 대통령에게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제청을 한 자리에서 사의를 표했다올 1월 2일 취임한 지 1년 만이다문 대통령은 추 장관의 사의를 수용할 것으로 알려졌다그럼에도 불구하고 국정을 갈등과 분열로 이끈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는 여론이 일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편집국 정치부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