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해수부, 외국인 선원비율 45%…해사영어 교재 출간 - ‘국제표준 해사영어 교재’ 12권 발간 해양대, 해사고, 수산대 등 36곳 배포 - UN 산하 국제해사기구 요구 수준 해사영어 능력 반영
  • 기사등록 2021-05-06 12:05:22
기사수정

해양수산부(이하 해수부)는 7일 ‘국제표준 해사영어 교재’ 12권을 발간하고 해양대학교, 해사고등학교, 수산대학교, 수산고등학교와 같은 해기교육기관과 주요 선사 등 36곳에 배포했다고 밝혔다.

 

해사영어 교재 내용 예시 (자료=해양수산부)

최근 우리나라 선원들이 승선하는 선박의 외국인 선원 비율이 45%에 달하는 등 그 비중이 점차 커짐에 따라, 해수부는 선박 안에 있는 다양한 국적의 선원 간 원활한 소통을 돕고, 항해사, 기관사 등 해기인력의 외국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해사영어 교재 출간을 추진해 왔다.

 

교재 출간작업에는 한국해양수산연수원 교수진과 국내외 해기교육, 영어교육 전문가 감수 20여명이 참여했으며, 1년여 간 집필 및 감수작업을 거쳐 이번에 교재 출간을 마무리 짓게 됐다.

 

이 교재는 UN 산하의 국제해사기구(IMO: International Maritime Organization)가 요구하는 수준의 해사영어 능력을 다방면으로 반영한 국제 표준 해사영어교재다.

 

이전에 있던 해사영어교재는 통신영어나 항해일지 작성용 등 일부 상황에 쓰이는 대화문만 다루었다면, 이번에 발간한 교재는 항해, 화물작업, 무선통신, 기관 운전 등 선박 안에서 일어나는 전반적인 상황에 필요한 영어 대화문을 이해하기 쉬운 삽화와 함께 담은 것이 특징이다.

 

교재는 총 12권으로 구성돼있으며, 일반 해사영어, 항해전문영어, 기관전문영어 등 직무 분야를 구분하고 분야별로 학생수업용, 자가학습용, 교사지도용으로 나눠져 있어 상황과 사용자에 맞게 선택하여 공부할 수 있다.

 

해수부는 이번 해사영어교재 발간에 이어, 올해 연말까지 선원들이 교재를 가지고 스스로 온라인을 통해 학습할 수 있는 동영상 강의 40강좌를 제작하고, 내년에는 80강좌를 추가로 제작해 총 120강좌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동영상 강의를 들을 수 있는 전용 학습 홈페이지를 연말에 별도로 제작해 해당 홈페이지를 통해 동영상을 제공할 방침이다.

 

석훈 해양수산부 선원정책과장은 “우리나라 선원들이 국제사회에서 인정받았던 성실성과 더불어 영어 사용능력까지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하는 한편, 해외 선사의 취업 연계 등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5-06 12:05:2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