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과거사 반성 통한 한일문제 해결” 촉구 - ‘한일역사정의평화행동’ 발족식 갖고 출범
  • 기사등록 2022-08-09 13:34:58
기사수정

민족문제연구소, 정의기억연대, 민주노총 등 610개 시민사회단체 등이 모여 9일 서울 중구 프란치스코 교육회관에서 ‘역사정의와 평화로운 한일관계를 위한 공동행동’(한일역사정의평화행동)이라는 연합단체를 결성하고 출범했다.

 

민족문제연구소, 정의기억연대, 민주노총 등 610개 시민사회단체 등이 모여 9일 서울 중구 프란치스코 교육회관에서 `역사정의와 평화로운 한일관계를 위한 공동행동`(한일역사정의평화행동)이라는 연합단체를 결성하고 출범했다.한일역사정의평화행동은 이날 출범 기자회견에서 “과거사 반성을 통한 한일문제 해결과 한반도 평화”를 촉구했다.

 

한일역사정의평화행동은 "역사적 과오에 대한 반성을 토대로 한반도와 동북아의 항구적 평화를 위해 행동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일역사정의평화행동은 "역사적 과오에 대한 반성을 토대로 한반도와 동북아의 항구적 평화를 위해 행동하고자 한다"고 밝혔다.이 연합단체는 한일관계에 대해서 "불행한 과거사로 야기되고 제대로 대처하지 못해 누적돼 온 문제들 속에 새로운 문제가 얹어지고 있지만, 문제의 본질을 꿰뚫고 헤쳐나가야 할 지도자의 지혜와 용기는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출범 배경에 대해 "한반도 평화와 정의, 시민 인권과 생명안전을 고민하며 활동해 온 단체들이 뜻을 모아 평화행동을 발족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단체는 ▲ 평화(미일한 군사동맹 반대, 일본의 군국주의화 무장화 반대, 한반도 평화) ▲ 정의(전범국가 책임 인정과 피해자에 대한 사죄, 정의로운 해결) ▲ 인권(재일동포 차별반대 인권보장) ▲ 생명과 안전(방사성 오염수 방류 반대, 먹거리 안전) 등 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8-09 13:34:58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